메뉴 건너뛰기

맘씨톡톡

Fröhliche Weihnachten!

by 맘씨 posted Jan 18,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Merry Christmas! 
이 곳 독일 튀빙겐은 12월 내내 크리스마스 분위기다. 요 며칠간 즐거웠던 기록을 사진으로 남겨본다. 

 

함박눈이 자주 온다. 눈 쌓인 우리 집. 

 

하얀 눈이 소복소복.
겨울 내내 따뜻하고 편하게 신고 있는 내 부츠.
2월 중순 독일에 입국하자마자 구입했었다.

 

튀빙겐 초콜릿축제.
(Tübingen Internationales Schokoladenfestival) 
조명이 예쁜 밤에 은찬네와 다시 놀러갔다. 

 

이 건물은 특히 화려한 조명이 눈에 띈다. 

 

커다란 초콜릿 볼에 그림장식을 하는 모습. 
마냥 신기한 구경객들은 한참을 구경. 

 

가방, 악기, 구두, 미니칼, 인형, 수저 등
각양각색의 초콜렛들. 볼 때마다 신기하다. 

 

언제 또 이 초콜릿축제에 와 볼까 싶어
Hallo를 외치며 한 컷 남겼다.

 

독일 입국해서 한 달쯤 살았던 로이틀링겐.
오이시(Oishii Sushi & Grill)의 맛난 초밥을 먹으러 호정사모님 및 로이부모님과 회동한 날. 
월에서 토까지의 점심 뷔페메뉴 8.9유로. 자리에서 모니터로 선택하면 가져다주는 방식으로, 연어초밥 및 해물 반찬들이 꽤 먹을 만 했던 가성비 좋은 식당이었다. 

 

배가 터지기 직전까지 먹고 나서는 
로이틀링겐 크리스마스 축제장으로 산책. 

 

아기자기 예쁜 장식들이 가득하다. 

 

Weibermarkt 거리를 따라, Reutlingen의 유서깊은 교회 Marienkirche를 보며 걷는다.

 

보석 가게인 듯한데, 장식이 귀여워 한 장 남기고.

 

각기 다른 개성있는 부스들에서 빵, 초콜릿, 차, 장식품 등을 판다.
 로이틀링겐에서의 한 달이 꽤 힘들었기에 당시엔 도시를 제대로 즐길 여유가 없었다. 
마음 편하게 다시 찾으니, 구경도 재미있고 참 좋았다.

 

독일 생활 10개월. 지내며 식당봉사를 여러 번 맡다보니 50-60인분 대용량 요리에 익숙해져 간다. 
한국 사람, 독일 학생 모두가 좋아하는 음식들이 달걀말이와 갈비찜이다. 만들 때 조금 힘은 들지만, 다들 좋아해주시니 뿌듯하다.

 

그리고, 3주간 주 2회 연습했던 튀빙겐대학교 세종학당 크리스마스캐롤 찬양을 즐겁게 마쳤다. Weihnachtschor der Koreanistik.
첫 시작은 12월 15일, 튀빙엔 Nonnenhaus. 
지휘 Ein Stern 선생님, 촬영 우리 남편.

 

고요한 밤 거룩한 밤 (한국어)
Stille Nacht, Heilige Nacht (독일어)
울면 안 돼 (한국어)
Hört der Engel helle Lieder (독일어)
천사들의 노래가 (한국어)
이렇게 총 다섯 곡을 불렀는데, 주변 사람들의 반응이 좋아 기뻤다. 

 

노넨하우스에 이어, 크리스마스 마켓이 열리는 Stiftskirche 앞에서도 한 번을 더 합창한 후
학생들, 선생님과 맛있는 음식을 함께 먹으며 즐겁게 회포를 풀었다. 

 

로이틀링겐 크리스마스 축제도 다녀왔으니, 튀빙엔 성탄축제는 더욱더 놓칠 수 없다. 
조명도 예쁘고.. 저녁이 되니 군중이 더 많아진다. 

 

예뻐서 한참 구경한 성탄 장식품. 

 

은찬네랑 맛있는 군밤도 사먹고. 

 

글뤼바인보다 더 맛났던. Feuerzangenbowle.
긴 기다림의 줄에 우리도 합류. 두 잔을 나눠 마셨다.
이 맛은 오랫동안 생각날 듯하다. 

 

솜사탕 하나씩 든 어린이들은 매우 신이 났다.
한참 돌아다니며 놀다가 아이들 교장선생님도 만나 인사나누고.

 

예쁜 그릇과 컵도 눈길이 가고..
크리스마스 화분들도 분위기 있다.

 

크리스마스엔 역시 순록 장식! 

 

가족사진도 하나씩 남겨본다. 
곧 헤어질 날이 다가오니 못내 아쉽다.

 

온 부스가 반짝반짝. 
어딜 보나 크리스마스다.

 

그리고 12월 17일, 성탄 전 주에 
Martinskirche에서의 마지막 공연. 
성탄의 기쁘고 복된 소식이 캐롤로 아름답게 울려퍼진 밤이었다.
독일 지내며 가장 잊지못할, 참 귀한 경험이다. 

 

따뜻한 성탄.
즐거운 크리스마스.
Fröhliche Weihnachten! 
 


  1. 2018 여름, 제주

    Date2018.08.15 By맘씨
    Read More
  2. No Image

    피아노타일 2 왕벌의 비행 도전 실패기

    Date2018.05.12 By라키
    Read More
  3. 두브로브니크 (Dubrovnik) 2

    Date2018.01.25 By맘씨
    Read More
  4. 두브로브니크 (Dubrovnik) 1

    Date2018.01.25 By맘씨
    Read More
  5. 스플리트(Split) 3, 우리의 첫 요트 항해

    Date2018.01.25 By맘씨
    Read More
  6. 스플리트(Split) 2

    Date2018.01.25 By맘씨
    Read More
  7. 스플리트(Split) 1

    Date2018.01.25 By맘씨
    Read More
  8. 슬로베니아, 블레드 (Bled)

    Date2018.01.21 By라키
    Read More
  9. 피렌체 Firenze

    Date2018.01.19 By맘씨
    Read More
  10. 소렌토 Sorrento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11. 나폴리 Napoli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12. 로마 Roma 3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13. 로마 Roma 2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14. 로마 Roma 1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15. 피사 Pisa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16. 루가노 Lugano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17. Fröhliche Weihnachten!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18. 독일 튀빙겐 열 달 일상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19. 베르겐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20. 노르웨이 론다네

    Date2018.01.18 By맘씨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위로